• 최종편집 2024-05-17(금)
 

함덕기 목회칼럼.jpg

 

부활의 믿음


예수 그리스도는 죄 없으신 하나님의 아들로 우리의 질병과 저주, 죄를 대신 짊어지시고, 우리를 위하여 매를 맞으시고, 우리를 대신해 징계를 받으시고 십자가에서 피 흘려 죽임을 당하셨다. 


이렇게 일방적으로 고통을 당하신 것은 우리 인간의 질병과 저주와 사망의 죗값을 짊어지시기 위함이다. 사망의 권세를 가지고 죄를 짓게 하는 자, 마귀의 역사는 유대인들로 예수 그리스도를 고난 속에 피 흘려 죽게 만들었다. 


2000년 전 예수님을 죽인 유대인들은 마귀에게 붙들려 불의의 병기로 사용당한 것이다. 그들은 자신들이 그토록 기다렸던 구세주를 십자가에 매달아 죽게 했다.


그러나 예수님은 죽은 지 삼 일만에 부활하셨다. 죽은 자의 부활은 천지간에 단 한 번도 없었던 초유의 사건이다. 원래 예수 그리스도는 죽을 수 없는 분이시나 죽으신 것은 우리 죄를 대신하기 위해서였다. 그렇지만 죽음을 이기고 부활하셨다. 


우리 주 예수님의 부활은 그가 죄 없음을 알 수 있는 확실한 증거다. 반면에 예수님이 부활하는 순간, 죄 없는 예수님을 죽인 마귀는 영원한 형벌을 피할 수 없는 불법자가 되고만 것이다.


예수님이 육신을 입고 이 땅에 오신 이유가 바로 사망의 권세를 가진 마귀를 없이하여 우리를 죄에서, 질병과 저주로부터, 가난과 멸망의 지옥에서 합법적으로 값을 치르고 구원하려는 것이다. 


그러므로 예수 그리스도의 죽으심과 부활을 믿는 믿음을 통해 우리는 마귀의 역사로 인한 죄와 저주와 질병, 가난과 멸망으로 가득한 지옥에서 합법적으로 자유함을 얻은 것이다. 이것이 바로 부활의 믿음이요, 우리의 믿음이다.


부활의 믿음은 모든 죄로 점철된 인간의 구원을 이루신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이 가진 그 능력을 믿는 것이다. 우리를 유혹하여 선악과를 먹게 함으로 우리로 한평생 자신의 종으로 삼으려는 마귀, 영원한 지옥으로 끌고 가려는 마귀, 죄 없으신 예수 그리스도를 죽인 불법자 마귀를 영원히 정죄하여 몰아내는 권세인 “예수”, 그 이름을 우리는 부여받았다.


“예수” 그 부활의 믿음은 세상에서는 마귀와 죄와 질병과 사망을 이기는 권세요, 능력이다. 하늘나라에서는 영원히 죽지 않는 신령한 몸으로 주님과 함께 영원히 사는 생명의 축복이다.


예수 부활의 생명이 나의 생명이요, 예수 부활이 우리의 부활임을 믿고 고백하며 오늘도 내일도 영원토록 하나님께 감사와 영광을 돌리며 살아가자. (여의도순복음시흥교회 담임목사)

태그

전체댓글 0

  • 07895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함덕기 목사의 목회 메시지 / 부활의 믿음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