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11-30(수)
 

여의도.jpg

 

여의도순복음교회는 추석을 앞두고 코로나19로 여전히 힘들어하는 기독교대한하나님의성회(기하성) 산하 교회들 2000곳에 각각 20만 원씩 모두 4억 원을 지원한다. 


지원금은 기하성 교단 총회를 통해 추석 이전에 모두 지급되며, 여의도순복음교회는 지금까지 모두 6차에 걸쳐 피해입은 교회들을 대상으로 코로나 지원금을 제공했다.


여의도순복음교회 담임목사이자 기하성 대표총회장인 이영훈 목사는 또 지난 8월 교단 임원회와 운영위원회에 참석해 기습폭우로 피해를 입은 교회들을 즉각 실사하여 지원교회들을 선정하고 즉시 지원하도록 지시하기도 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8805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미자립교회 2000곳에 4억 코로나 지원금 전달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